[NBN News] 발기부전 수술 트레이닝을 위해 베트남 방문

– 세움비뇨기과 박성훈 원장, 베트남에서 최초로 팽창형 임플란트 수술 집도 및 의료진 트레이닝 진행

[NBN News=김지우 기자] 세움비뇨기과 원장 박성훈이 지난 2019년 7월 3일 베트남 호치민 소재 2000 병상 규모 115 종합병원의 초청으로 박성훈 원장이 해당 병원을 방문해 팽창형 임플란트 수술을 집도하고 베트남 의사들을 트레이닝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총 2 케이스의 팽창형 임플란트 수술이 진행되었는데, 첫번째 케이스는 박 원장이 집도하고, 두번째 케이스는 115 병원의 비뇨기과 과장 Dr. Minh이 집도하면서 박성훈 원장이 1:1 트레이닝 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또한 베트남에서 최초로 진행된 이번 팽창형 임플란트 수술을 참관 및 축하하기 위해 각 지역의 베트남 비뇨기과 의사들과 의료 관계자들이 115 병원을 방문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술방 안과 밖, 그리고 수술 장면이 중계되는 컨퍼런스 룸에서 약 50명이 넘는 의료진들이 박성훈 원장의 수술을 참관하였으며, 이러한 뜨거운 관심을 증명하듯 해당 뉴스는 7월 3일 당일 저녁 베트남 국영 방송에 소개되었다.

이번 베트남에서의 발기부전 팽창형 임플란트 수술은 베트남 경제 수준의 발전과 이에 따른 삶의 질 개선 의학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음을 의미한다. 이러한 중요한 의미가 있는 베트남에서의 첫 팽창형 임플란트 수술을 위해 한국의 박성훈 원장이 초청된 것은 비뇨기 음경 임플란트 분야에서 한국 의료 기술의 입지를 보여주는 좋은 예이다.

한편, 이번 박성훈 원장의 베트남 방문을 계기로 박성훈 원장과 115병원은 앞으로도 꾸준한 교류와 협력을 약속하였다.

전체 기사보기